한국조경신문
2018.1.19 금 18:57 편집  
기사 (전체 152건)

·[조경] 전망좋은 VIEW, 조경이 눈부시다
건설사 조경팀 탐방 - SK건설 디자인팀 조경파트

“지금까지 해온 일보다 앞으로 추진해야 할 과제들이 더 많습니다. 아직 부족한 부분이 많은 만큼 다각도의 변화를 꾀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이런 SK VIEW의 노력을 관심 있게 지켜봐 줬으면 합니다” 설계 질 높이기 위해 디자인팀 재정비 건설부분에서는

·[건설] “오랜 세월 함께 할수록 풍성한 조경”

세계금융위기 이후 다수의 건설사가 한파 속을 헤매고 있다. 하지만 몇몇 예외적인 기업도 있다. 10년전 IMF 시기를 굳건하게 버텨온 계룡건설이 대표적이다. 사실 재무구조가 튼튼한 계룡건설은 IMF 시기에 오히려 더 활발하게 활동했다. 많은 건설사들이

·[건설] 모두가 원하던 아파트를 짓는다! - 두산위브(We've)

[두산건설 조경담당 탐방] 두산건설 내에서 바쁘기로 유명한 조경팀이 한자리에 모였다. 인원은 적지만 제 몫을 톡톡히 소화해내고 있는 두산건설 조경팀. 이들은 기쁨이 있는 곳(Live), 사랑과 행복이 있는 곳(Love), 꼭 갖고 싶은 공간(Have)

·[건설] “롯데캐슬만의 품격 높은 주거가치 찾아나선다”

이오니아 양식의 시설물, 클래식한 모양의 가벽, 위엄이 느껴지는 문주 등 명품아파트 대표주자인 롯데캐슬 아파트는 자신만의 뚜렷한 이미지를 가지고 있다. 그 이미지는 외부 공간인 조경에까지 적용, 단순히 외부공간을 푸르게 하는 것이 아니라 품격 높은 편

·[산업] <탐방> (주)디자인파크개발 기술연구소

자가발전 게임형 운동놀이기구, 테마형 조합놀이대, 각종 체육시설, 공원형 물놀이시설. 잇달아 첫 제품들을 내놓으며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주)디자인파크개발(대표이사 회장 김요섭)은 그 심장부에 기술연구소가 뛰고 있다.

·[건설] 업계선도로 구성된 ‘조경팀’, 항상 한발 앞서 준비

조경은 현대 사회에 크게 주목받고 있는 친환경·생태·주거환경 그리고 웰빙 등 쾌적한 삶을 만들어주는 핵심 요소다.

·[건설] 젊은 조경가들이 열린 사고로 만들어가는 아파트 - 더샵

건축사업본부 건축기술그룹 조경파트 탐방 포스코건설의 모태인 포스코개발주식회사(POSEC)은 1994년 12월 첫 항해를 시작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해 12월로 15년째 해를 보낸 회사로 비교적 젊다. 짧은 시간임에도 큰 성공을 이룬 기업이기도 하다.

·[건설] 섬세한 디자인도 ‘기술’이다…주거 공간 프로듀서, GS자이

다수의 수성경력 더불어 고객 만족도 ‘높아’ 에너지파고라 등 그린스마트기술 직접 개발 ‘라이프스타일 프로듀서’ 삶을 디자인할 것 (사진 밑에 쓸 소제목)화려한 디자인 수상경력을 가진 GS건설 자이아파트는 ‘감성’ ‘생태’ 그리고 ‘에너지’가 조경디자인

·[건설] 살수록 정이 가는 아파트, e-편한세상

‘경쟁’보다는 ‘고객ㆍ실용성’ 우선한 조경 3년간 오렌지서비스 … 고객만족 실현저에너지놀이터, 신재생에너지 적용 선두주민들이 아파트의 가격에 예민하다보니 조경 역시 본의 아니게 타사와 ‘경쟁’ 상황에 놓이게 된다. 그래서 보이기 위한 조경시설과 고가의

·[건설] 시간 지날수록 진가 뽐내는 ‘힐스테이트’

짜임새 있는 공간조경, 현대건설의 매력 조경수 하나도 설계 그대로…하자 적어 시스템과 체계 갖춰, 합리적 공간 구축 아파트는 사람이 살아가는 공간이다. 잠깐 들렀다 가는 곳이 아니라 오래도록 머무르는 곳이다. 그런 만큼 걷고 싶고 쉬어 가고 싶은 편안

·[건설] 세계가 인정하는 단지조경 ‘래미안’

대한민국 아파트 조경을 대표하는 래미안 조경의 강점은 ‘수변공간’과 ‘숲 속을 연상케 하는 조경’ 그리고 ‘꼼꼼한 마무리’로 들 수 있다. 특히 최근 입주한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에 조성한 수변공간은 수변환경을 진보시켰다는 측면에서 더 큰 의의가 있다.

·[조경] “생태복원 선도기업…올해 150억 매출 기대”

‘가치창조ㆍ자연사랑ㆍ공동체 의식’을 사훈으로 하는 한림에코텍(주)(대표 한성식)은 국내의 자연형 하천 복원공법의 개발과 함께 생태복원의 필요성을 인식해 2000년 10월에 창립됐다. 자연형 하천 사업을 기본으로 하여 빗물저류조(저장소)를 바탕으로 하는

 1 | 2 | 3 | 4 | 5 | 6 | 7 | 8 
(주)한국조경신문|발행인 겸 편집인 정대헌|주소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 11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920호
전화 02)488-2554|팩스 0505-696-3114|이메일webmaster@latimes.kr|개인정보관리책임자 전성용|청소년보호책임자 차요셉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아00877(2007.4.16)|사업자등록번호 402-81-63670|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제2011-서울송파-0472호
Copyright Korea Landscape Architecture Newspaper Co., Ltd. All Rights Reserved.